유플레이레포트3




Download : 2004030.jpg





순서

레포트 > 기타
자동차용 조명 LED시장 토종업체 속속 `출사표`
  5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반도체·삼성전기·럭스피아 등 주요 LED 업체들은 급성장할 것으로 예측되는 자동차용 조명 LED 개발에 착수하거나 품질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는 등 오스람·애질런트테크놀로지·니치아 등 업체가 선도해 온 시장 공략에 고삐를 당기고 있다.
따라서 서울반도체·삼성전기·럭스피아 등 업체들은 그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계기판·브레이크 등 자동차 조명 LED 시장에 진입, 올해 5424억 원 규모에서 2006년께 50% 늘어난 8136억 원 규모로 예측되는 자동차용 LED 시장 개척에 적극 나선다.


자동차용 조명 LED시장 토종업체 속속 `출사표`

다. 지난 2001년부터 계기판·내부실내등 등 자동차 내부에 들어가는 백색 LED 개발에 착수한 이 회사는 자동차 업체를 대상으로 품질 승인 테스를 진행하고 있다.

설명

삼성전기(대표 강호문)는 상반기내 자동차 계기판용 백색 LED를 선 보이고 하반기부터 본격적인 마케팅에 들어간다. 이 회사 최진규 이사는 “이를 통해 기존 파워윈도우스위치 및 카오디오백라이트 등 전장용 LED 분야에서 자동차용 LED 핵심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한다”고 밝혔다.

서울반도체(대표 이정훈)는 올해 자동차용 LED 조명시장에 입성하는 원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 이 회사 고위 한 관계자는 “그간 자동차 LED 시장에 진입하기 위해 펼쳐온 노력이 올해 가시적인 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”고 밝혔다.
자동차용 조명 LED시장 토종업체 속속 `출사표`


Download : 2004030.jpg( 34 )




<안수민기자 smahn@etnews.co.kr>





그동안 독일·미국·일본 등 선진 외국업체들이 독점해 온 자동차용 조명 발광다이오드(LED) 시장에 국내 LED 업체들이 잇달아 출사표를 던졌다.
이 같은 움직임은 기존 모바일 디스플레이 분야 대비 시장 진입 장벽이 높은 자동차용 조명 LED의 기술 확보에 대한 자신감때문으로 풀이된다된다. 이제까지 국내 업체들은 자동차가 인명과 직결된 탓에 자동차 업계의 까다로운 규격을 맞추는 데 어려움을 겪어, 시장 진입에 엄두를 내지 못했다. 이 회사는 이와 함께 연내 브레이크등에 사용되는 적색 LED 개발을 goal(목표) 로 LED센터에서 연구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향후 전조등 용도의 백색 LED도 개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.


자동차용 조명 LED시장 토종업체 속속 `출사표`
럭스피아(대표 최성규)는 산·학 협력을 통해 3528 크기의 계기판용 백색 LED 개발과 독자적으로 카네비게이션 백라이트용 LED 개발에 착수하는 등 고부가가치인 자동차용 LED 조명 시장 진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.